양재동 그램Gram에서 술 한잔하실래요?
양재동 그램Gram에서 술 한잔하실래요?
  • 김민욱
  • 승인 2019.05.10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겹살에 소주, 치킨에 맥주, 파전에 막걸리… 불금에 퇴근 후 친구들과 술잔을 부딪치며 스트레스를 풀고 싶은 날이 있다. 하지만 가끔은 이색적인 안주에 조금 비싼 술을 곁들이며 좋은 분위기에 취해 보고 싶은, 그런 날도 있다. 들어서기만 해도 술 한 잔 생각나는 집, 양재동 ‘그램Gram’이다.

양재 전화국사거리에서 포이사거리 방면으로 가는 길옆 골목에 숨어있는 그램은 3년 전 문을 연 조용하고 아늑한 다이닝 펍이다. 이태원에서나 볼 수 있을 법한 식당 외관은 크지 않아도 구석구석 강한 개성이 묻어있다. 매장 안으로 들어서자마자 갖가지 주류와 이국적인 소품들이 먼저 눈에 들어온다. 전희준 대표는 사진작가로 활동했던 특유의 감각으로 하나부터 열까지 매장 인테리어를 직접 디자인했다고 한다.

그램은 기본적으로 이탈리안 퓨전요리를 선보인다. 메뉴판에서 모든 음식 사진을 볼 수 있고 친절한 설명까지 달려 있어 낯선 메뉴라도 주문이 어렵지 않다. 사진작가 출신답게 직접 메뉴 사진을 찍는 전 대표의 말에 따르면 메뉴판 사진과 실물이 거의 같다고 한다.

 

마늘 향을 입안 한가득 느낄 수 있는 감바스는 그램의 스테디셀러다. 탱탱한 새우가 특유의 식감을 자랑하고 버섯과 브로콜리가 들어가 느끼함을 덜어준다. 다양한 재료가 우러난 올리브오일에 빵을 찍어 먹으면 고소함이 배가 된다. 긴 가래떡과 삼겹살, 쫄면, 마늘과 양배추가 들 어간 눈꽃떡볶이는 그램의 대표 술안주. 

SNS를 보고 멀리서 찾아오는 손님들의 오감을 만족시킨다. 시금치를 직접 갈아 크림과 섞어 내오는 시금치파스타도 꾸준히 사랑받고 있다.

메뉴 선정이 정 어렵다면 마시고 싶은 술을 정하고 ‘애주가’ 사장님을 불러 보자. 술과 잘 어울리는 음식을(또는 음식과 잘 어울리는 술을) 추천받을 수 있다.

평일 런치세트가 마련돼 있으며, 식전 빵과 아메리카노가 제공된다. 점심때부터 새벽까지 문을 여는 그램은 식사가 아니더라도 가볍게 들러서 차 한 잔, 술 한 잔 마실 수 있는 공간으로도 손색이 없다.


그램

주소 서초구 논현로31길 6 

전화 02-575-3432 

월요일~토요일 11:30~01:00 

주말·공휴일 12:00~23:00 

<HCN 매거진 서초> Vol.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