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운동서초구지회, 양삼 식재운동 벌여
새마을운동서초구지회, 양삼 식재운동 벌여
  • 송원종 기자
  • 승인 2020.06.04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마을운동서초구지회가 온실가스를 감축하기 위한 양삼 심기 운동을 펼쳤습니다.

반포4동 미도아파트에서 진행된 이번 식재 운동에서 새마을운동서초구죄회는 1,700개 규모의 양삼 묘목을 심었습니다.

케나프로도 불리는 양삼은 이산화탄소 분해능력이 탁월해 온실가스를 줄이는 효과가 있습니다.

[ 인터뷰 : 윤종희 / 새마을운동서초구지회 회장 ]
이 케나프(양삼) 사업은 이산화탄소를 억제하는 운동으로, 올해는 시범사업으로 하고 내년부터는 이 식물이 잘 자라는 부분들을 보면서 전국적으로 확대하고 자리 잡게 할 예정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