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음때] 나도 부동산 '인싸'…신조어로 트렌드 읽기
[뉴음때] 나도 부동산 '인싸'…신조어로 트렌드 읽기
  • 박상학 기자
  • 승인 2020.06.29 11: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앵커멘트]
#줍줍 #너의의미 #아이유
지금 듣는 곡은 아이유가 부른 산울림의 대표곡
'너의 의미' 입니다. 오늘 주제에는 어떤 의미가 담겨있을지 궁금한데요. 박상학 기자와 함께 뉴스가 음악을 만났을 때 시작해보겠습니다.

♪♬ 너의 의미(Feat. 김창완) - 아이유(IU)


[기사내용]

♪♬ 너의 그 한 마디 말도 그 웃음도 나에겐 커다란 의미 너의 그 작은 눈빛도 쓸쓸한 뒷모습도 나에겐 힘겨운 약속 너의 모든 것은 내게로 와 풀리지 않는 수수께끼가 되네♪♬

[스튜디오]

기자> 최 아나운서, 오늘은 퀴즈를 먼저 내볼께요
청포자란 말 들어보셨나요?

아나운서> 청약시장 과열 때문에 생긴 '청약 포기자'의 줄임말 아닌가요? 뉴스에서 종종 봤습니다.

기자> 맞습니다. 그럼 '부린이'이는 무슨 뜻인지 알고 있나요?

아나운서> 그건 잘 모르겠는데요.

기자> 부동산과 어린이를 합쳐 만든 신조어입니다. 부동산 투자나 공부를 시작한지 얼마 안 된 초보자라는 뜻인데요. 이런 말이 생소하기도 하지만 부동산에 관심 있는 분들이라면 이미 익숙한 단어일텐데요. 부동산 신조어를 통해 트렌드를 엿볼 수 있습니다. 먼저 가상의 대화를 함께 보시죠.  

[리포트]

(문자대화)
A: 00 아파트 줍줍 나왔어
B: 거기 RR도 있나?
A: 아니 대신 초품아야
B: 음...영끌이라도 해야 하나?

줍줍, RR, 초품아, 영끌

대화 속 내용 얼마나 이해하셨나요?

아직 감이 오지 않은 분들 위해 하나씩 풀어보겠습니다.

먼저 요즘 기사에 자주 등장하는 '줍줍'

'줍고 줍는다'는 말의 약어로 아파트 미계약 물량을 주워간다는 뜻입니다.

미계약분을 대상으로 하는 무순위 청약은 청약통장과 가점이 필요 없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현금 부자들이 몰리는데요.

얼마 전 초고가 주택 중 하나인 성수동 아크로 서울포레스트의 경우 미계약분 3가구에 26만 명 이상 신청해 화제가 됐습니다.

6.17 대책 이후 강화된 대출 규제로 당첨 계약 포기자들이 늘어나면 '줍줍' 물량을 현금부자들이 독차지할 수 있다는 우려도 나옵니다. 

다음 RR은 조금 쉽습니다. 아파트의 로얄동 로얄층을 의미합니다.

'초품아'는 무슨 뜻일까요?

어린 자녀가 있는 분은 느낌이 오실 텐데요. 초등학교를 품은 아파트입니다.

학교가 단지 안이나 바로 옆에 있어서 길을 건너지 않아도 되고 
안전사고나 범죄 위험이 낮아 아파트 가치도 올라갑니다.

대표적인 초품아 아파트인 반포 래미안이나 반포 자이가 지속적인 인기를 유지하는 이유 중 하나입니다.

[인터뷰 : 양석영 / 반포동 공인중개사무소 ]
다른 대단지 아파트 구로나 강서 어디를 가더라도 고려 요소가 초등학교를 끼고 있느냐가 고려 요소가 되더라고요. 여기는 초등학교가 안에 있고 길 건너 사립초등학교까지 있기 때문에...

대출은 대출인데 영끌 대출은 무엇일까요?

하룻밤 사이에도 무섭게 오르는 집값에 조급해진 매수자들이
'영혼까지 끌어모아 대출을 받는다'는 의미입니다.

구체적으로는 주택담보대출을 최대한 받은 뒤 신용대출을 더하고,
적금, 예금 등 저축성 상품을 해지하거나 보험사 약관 대출까지 받아 내 집 마련에 나서는 세태가 반영된 신조어입니다. 

[인터뷰 : 곽금주 / 서울대 심리학과 교수 ]
너무 부정적으로 보는 것이 아니고 조금 더 긍정적인 표현으로 바꿔보려는 의도가 있지 않나…그래서 암울하거나 불확실한 것으로부터 그 나름대로 소소한 즐거움을 찾아보려고 이러한 신종어를 만들어 가는 것 같고요.

부동산 신조어 조금 더 살펴보겠습니다.

집 근처에 지하철역이 있으면 역세권이라고 하죠.
여기서 파생된 말입니다.

편의점과 가까우면 편세권, 주변에 공원이 있으면 공세권,
숲이나 산이 인접하면 숲세권 그리고 대형 쇼핑몰이나 백화점이 가까우면 몰세권, 백세권이죠. 대형 병원이 있으면 병세권이라고 합니다.

슬리퍼를 신고 편의 시설을 이용한다는 의미로 슬세권도 있습니다.

이밖에도 특공은 특별공급, 예당은 예비당첨자의 줄임말이고 아파텔은 아파트와 오피스텔을 합친 말입니다.

[스튜디오]

아나운서> 부동산 신조어를 보니 재미있기도 하지만
한편으로는 씁쓸하기도 합니다.

기자> 네 그렇죠. 각자 상황에 맞게 단어의 의미가 다르게 느껴질 수 있을 것 같아요. 그런 뜻에서 '너의 의미'란 곡을 골라봤습니다.하지만 신조어는 그야말로 신조어지 너무 의존하면 안 되겠죠. 또 지나친 상업화도 주의해야 할 것 같습니다. 

아나운서> 네 박기자 잘 들었습니다.

♪♬ 너의 그 한 마디 말도 그 웃음도 나에겐 커다란 의미 너의 그 작은 눈빛도 쓸쓸한 뒷모습도 나에겐 힘겨운 약속 너의 모든 것은 내게로 와 풀리지 않는 수수께끼가 되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